[부산/경성대]따우샤미엔 _ 완전 반해버린 면발 D.K. restaurant




그동안 바쁘다는 핑계로 블로그를 너무 방치 해논거 같네요.

이제 2014년도 되었고,

꾸준하게 열심히 블로그를 채워 나가야겠습니다.

2014년 첫번째 포스팅은 부산 경성대 부경대에 있는 '따우샤미엔' 입니다.

오래전 티비에서 도삭면이 나왔는데 아주 신기하게 본 기억이 있네요.

부산에도 도삭면 전문점 따우샤미엔을 알고 있었지만 늘 마음속에는 가야지 가야지 하면서도

이제서야 가보게 됩니다.

도마에 면반죽을 올려놓고 그걸 어깨위에 걸쳐 칼로 깎아 만드는 면.

도삭면이 중국말로 따우샤미엔이라 하네요.













영화나 드라마에서 조폭 행님으로 자주나오신 배우 이재용씨가 모델로 있네요.

다만 모델로만 하는건지 아님 사장님이신지는 잘 모르겠어요.













가게 안에 들어가니 입구옆에 주방이 있습니다.

유리창 너머로 잘 보이실지 모르겠지만 도삭면을 만들고 계시네요.

깔끔한 실내가 마음에 듭니다.















자리에 앉으니 따뜻한 차한잔 내어 주십니다.

아마 쟈스민이었던걸로...













메뉴.

가격대가 부담스럽지 않고 적당한 것 같네요.

















밑반찬.

개개인 따로 줍니다.

고구마 맛탕은 디저트?!

겉은 바삭하고 달콤하니 맛있었습니다.













요즘 만두 맛있는 집이 많아서 요리가 부담스러울때는

꼭 시키게 되네요.

고추군만두 인데 고추가 만두의 느끼함을 싹 잡아줘서 좋았습니다.

정말 좋은 조합인듯.

뭐 흔히들 말하는 바삭, 촉촉, 육즙츄릅 이런건 없지만

느끼함 없이 아주 깔끔하게 먹기 좋은것 같아요.













정말 먹어보고 싶었던 도삭삼선짜장면.

반질반질 맛있게 보입니다.












짜장 양념 골고루 섞이게 잘 비벼서...














짜장면 그릇을 흥건하게 만들 무언가가

입안에 가득찹니다.















통통하고 쫄깃하고 입안에 가득차서

씹는맛이 보통이 아닌게 완전 제 스타일이네요.

원래 제가 수제비나 손칼국수를 엄청 좋아하는데 그 두가지를

만족시키는 식감?!

어쨌든 120% 만족되는 면발 입니다.

면 씹는다고 양념맛은 기억에 남아 있질 않네요.

짜장맛은 무난 했던듯...














도삭사천탕면.

짬뽕을 먹을까 하다가 좀 덜 자극적인 하얀 국물이 땡겨서

사천탕면으로 선택 했어요.

일단은 나가사키짬뽕 같은 비주얼.













홍합, 새우, 쭈꾸미등 해산물과 숙주, 고추, 양파등의 야채들이

시원한 국물맛에 힘을 보태네요.













통통한 오징어살과 한 젓가락.

오징어의 탄력에 결코 뒤지지 않아요~

음식의 특성상 짜장면은 좀 더 쫄깃하고 탄력적이었다면은

사천탕면은 뜨거운 국물에 더 익다 보니 부드럽고 매끄러운 느낌이 나네요.

제 취향은 짜장면에 한표 올립니다.

전 쫄깃하고 씹는 맛을 더 느낄수 있는게 좋거든요.

전체적으로 맛도 깔끔하고

도삭면의 색다른 느낌도 좋았고

다시 가고 싶은 집입니다.

아직 우리나라에서는 접하기 힘든 도삭면.

가까운곳에서 맛 볼 수 있어 감사하네요~








위치는요.

부산 남구 대연3동 53-9

센츄리빌딩 뒷골목 사거리 다기야 2층 입니다.

Tel. 051-627-0306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