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포동]바스락 vs 디델리 D.K. restaurant

하루에 떡볶이를 연속으로 두번 먹은날...
그 첫번째는 바스락 입니다.

뭔가 있어보이는 분식집이네요.
숨은 내공이 있을법하게 생겼습니다.




먼저 따끈한 오뎅국물과 간장을 내어줍니다.



이건떡볶이구요.
떡볶이 양념이 일반적인 맛과 다르더군요.
약간 쏜다고 해야하나?
암튼 좀 특이했습니다.



김말이, 만두, 고구마 튀김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맛은 나쁘지도 특별히 맛있지도 않았구요.

튀김의 내공도 맛집 대열에 끼기에는 아직 뭔가 부족하더군요.

너무 바삭한것 같기도 하고, 그러니깐 너무 튀긴느낌 혹은 재탕느낌이 많이 들더군요.

옆테이블에 새우튀김을 먹고 있던데 그게 아주 맛있어보였습니다.

튀김 상태도 좋아 보였구요.

다음에 혹시나 가게되는 경우가 생길때 새우튀김은 꼭 먹어봐야겠습니다.





이날 먹은것 중에 저 개인적으론 이 김밥이 젤 맛있었습니다.

이 김밥의 아주 큰 특징이 있더군요.

맛살을 튀겼습니다.

아이디어도 정말 좋았구요 맛있었네요.

 

 

가게 외부의 내공이 쌓여 있는듯한 모습과 다르게

아직 뭔가가 부족한 느낌이 있었습니다.

저 개인적인 입맛이기에 다른분들의 반응은 다를 수도 있겠습니다.

아마도 제가 입구에서 바라보던 그 기대감이 너무 컸던것 같네요.

 

위치는요.

남포문고 뒷골목에 있습니다.
 


다음은 디델리로 갔습니다.ㅋ

내부는 가벼운 느낌의 깔끔한 분식집 스타일입니다.



저희가 주문한 치즈라볶이와 사이다입니다.



떡, 만두, 오뎅, 감자수제비, 라면, 계란등으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양념은 새콤달콤하고 치즈의 고소함과 잘어울리더군요.
아주아주 뛰어난 맛은 아니지만 가볍게 간식으로 먹기엔 딱 좋을것 같습니다.
매운맛은 거의 없지만 중독성은 있더군요.
가끔 저 치즈라볶이가 생각이 무진장 난답니다.




위치는요.
남포동 CGV앞에 있습니다.



서로 다른 컨셉에 다른맛을 지니고 있는 두곳을 비교하기에는 그렇지만
제 입은 디델리가 맞더군요.
각자 취향에 따라 선택은 달라질것 같네요.


덧글

  • 알케이 2011/07/13 22:20 # 답글

    디델리.. 예전에 숙대 앞에 있었던 곳 같은데...
    늘 라볶이랑 참치 김밥을 먹었어요.. 지금은 사라졌지만
    일반 분식집과는 다른 독특한 맛이었어요
  • DK00 2011/07/13 22:43 #

    저도 여기가게되면 참치김밥을 먹게 됩니다~ㅋ
    라볶이는 치즈라볶이가 죽이더군요 ㅋ
댓글 입력 영역